메뉴
  • 풍수와 건강 발복
  • 건일 (kj3624)

쥐를 막 다른 골목으로 몰면
02/25/2016 09:02 댓글(7)   |  추천(4)

  http://www.cnn.com/2016/02/23/politics/north-korea-wmd/

남북한의 무력비교 뉴스가 있었다.  군대숫자는 북한이 119만이고 우리나라가  55만5천으로 되어 있고

장사포같은 포가 북한이 21100 한국이 11000  북한 탱크가 3500  우리나라가 2414 잠수함이 72:24로 열세이고 핼리곱타는  302에 482로 한국이 우월하고 전투기도 563에 비하여 572로 약간 차이가 나지만 아마 우리나라가 신예기가 많아 월등한 차이를 보일 것이다.



뉴스에 언급되지 않았지만 한국은 450만명의 예비군이 있고 북한은 570만(어떤 곳은 770만명)의 노농적위대가 있는데 북한의 노농적위대는 한국의 보병사단수준의 무장이 되어 있다고 한다(https://namu.wiki/w/%EC%A1%B0%EC%84%A0%EC%9D%B8%EB%AF%BC%EA%B5%B0%20%EC%A4%80%EA%B5%B0%EC%82%AC%EC%A1%B0%EC%A7%81)


여기에 북한은 화생방의 무기를 다량 보유하고 있으며 한국도 화학무기나 생물학 무기는 어느 정도 보유하고 있다

가장 심각한 것은 핵무기일 것이다. 북한은 이미 대륙간탄도탄을 개발하여 원자탄을 실어나르는 능력까지 갖추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 아마 사드로 이를 막으려던 것 같은데..군사전문가가 아니니 어떤 영향이 있을지 감이 안 온다. 


핵무기의 통계를 보면 북한은 10여개의 핵무기를 가지고 있을 것이란 추측이  있다. 1993년 경부터 개발하여 2003년 1차 핵실험을 실시하고 최근 까지 4번의 핵실험을 하였다. 아마 미국뉴스에  5차도 준비중이란 기사도 나왔던 것 같은데 현재까지 실시한 핵실험은 2100회 정도 되고 1000번 정도는 미국에서 이루어 인 것이라 한다.  소련이 715차례로  양국의 사례가 85%를 차지한다.   프랑스가 198차례, 영국과 중국이 각각 45차례 핵실험을 실시했다고 한다. 나머지 40여회가  인도 파키스탄 이스라엘 북한에서 행하였다.


 

 Russia 1,790a0b 2,700c4,4907,300d
 United States 1,930e180f 2,740g4,670h6,970i
 France 280jn.a.10j300300
 China 0k?k260260260k
 United Kingdom120ln.a.95215215l
 Israel 0n.a.808080m
 Pakistan 0n.a.110-130110-130110-130n
 India 0n.a.100-120100-120100-120o
 North Korea 0n.a.<10<10<10p
Total:q ~4,120~180~6,110~10,240 ~15,350

( http://fas.org/issues/nuclear-weapons/status-world-nuclear-forces/)


또 생물학적 무기도 다량 보유하고 있다고 추정되고 있다

(

State declarations: The 2010 report comments that North Korea has yet to declare any of its biological research and development activities as part of the BWC confidence building measures.

Allegations: The 2010 report remarks that North Korea may “still consider the use of biological weapons as a military option”

Potential delivery systems: include short-range, anti-ship cruise missiles; bombers; rockets; mortars; sprayers; artillery; helicopters; and fighters.


거기다가 화학적 무기도 가지고 있어 화생방의 전력을 갖추고 있다고 보면 된다.



몇년전에 북한의  공격을 받았던  적이 있는데? 아직 확실하지도 않은 것이 하나 있다. 전자기기를 공격하는 무기로서 몇년전에 알 수 없는 일이 터져서 휴대폰이나 컴퓨터가 먹통이 된 적이 있다.

광범위한 지역의 적지휘통제체계, 방공망, 전산망 등의 전자기기를 일시적(약15분) 또는 영구적으로 파괴 시킬수 있으면서도 인명은 살상하지 않는 비살상무기이기 때문에 이의 위력은 엄청 강하다. 우리나라도 개발하여 가지고 있을 것이다.  각종 산업시설, 의료시설, 생활시설, 생활용품등은 거의 모두 전자기기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EMP탄 1발이면 폭파고도에 따라 수km~수백km까지 거의 모든 전자기기가 무력화(파괴)되어 공격당하는 입장에서는 입는 피해는 상상을 초월한다.   


http://news.donga.com/3/08/20140411/62445792/1


지금 현재는 강력한 자금차단이나 봉쇄를 한다면 모든 것이 생각대로 될 것이라 생각하지만 쥐가 무는 경우도 충분하게 생각하고 대비를 하여야 할 것이다.

한국과 북한의 무력은 누가 우위라고 평가할 능력이 있지만 숫자만 놓고 보면 누가 확실하게 누를 수 있는 것은 아닌 것 같다.

하여간 대북압박을 하고 정권을 바꾸려고 하던지 김정은을 참수하려 하던지 무엇을 하던지 모든 가능성을 놓고서 충분한 대비책을 가지고 하면 좋을 것입니다.


싸움이나 전쟁이나 무엇이나 항상 여러가지 변수가 있을 수 있고 여러가지 가능성이 있을 수 있다.


매일 하는 음식을 만들거나 요리를 하다가 기름이 튀길 수도 있고 화상을 입을 수도 있고 그릇이 깨질 수도 있고 업지를 수도 있다. 별것 아닌 것 같고 자주 하고 익숙한 것 같아도 항상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축구같은 운동도 매일 조기축구 하는 분의 경우도 부딕치거나 넘어지거나 뼈가 부러지거나 이빨이 나갈 수도 있다. 물론 매번 일어나고 자주 일어나는 것은 아니지만 항상 가능성을 있는 것이다,

기타 카테고리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