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글과 음악이 있는 풍경
  • 아리아 (jeannie0307)

좋은사람 / 박효신
02/15/2017 04:02 댓글(0)   |  추천(3)

 



 





 

좋은사람 / 박효신

 

 

준비없이 비를 만난 것처럼
아무말 못한채 너를 보낸 뒤에
한동안 취한 새벽에 잠을 청하며
너를 그렇게 잊어보려 했어

시간이 가도 잊혀지지 않는 널
생각하면서 깨달은게 있어

좋은 사람 사랑했었다면
헤어져도 슬픈게 아니야

이별이 내게 준 것은 곁에 있을때보다
너를 더욱 사랑하는 맘

셀수 없이 많은 날을 울면서
힘든 가슴을 보이지 않았던 널

끝내 날 나쁜남자로 만들었던 널
어떻게든 미워하려 했어

어떤 말로도 미워할 수 없는 널
생각하면서 깨달은게 있어

좋은사람 사랑했었다면
헤어져도 슬픈게 아니야

이별이 내게 준 것은 조금 멀리 떨어져
너를 헤아릴 수 있는 맘


늦었겠지만 너의 맘 아프게 했던
바보 같은 날 용서해줘

단 한번만 허락해 준다면
나를 믿고 돌아와 준다면

언제나 말하곤 했던 그런 사람이 되어
너를 지켜주고 싶은데

다시 돌아올순 없겠니










감성 가요 카테고리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