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글과 음악이 있는 풍경
  • 아리아 (jeannie0307)

아시나요
03/06/2018 20:03 댓글(2)   |  추천(2)






아시나요...



얼마나 사랑했는지
그댈보면 자꾸 눈물이 나서


차마 그대 바라보지 못하고
외면해야 했던


나였음을 아시나요...


얼마나 기다렸는지 그대 오가는



그 길목에 숨어
저만치 가는 뒷모습이라도

 

마음껏 보려고 한참을


서성인 나였음을...


왜 그런 얘기 못했냐고 물으신다면
가슴이 아파 아무 대답도 못하잖아요


그저 아무것도 그댄 모른채
지금처럼만 기억하면되요


우릴... 그리고... 날...


아시나요...


얼마나 힘겨웠는지
하고 싶은 말이 너무 많아서


듣지 못하는 병이라도 들면
그땐 말해 볼수 있을까요 


모르셨죠...


이렇게 아픈 내 마음
끝내 모르셔도 난 괜찮아요


그댈 향한

그리움의 힘으로 살아왔던거죠


그대가 없으면 나도 없죠...
몇번을 다시 태어나고 다시 떠나도 


그댈 만났던

이 세상 만한 곳은 없겠죠


여기 이세상이 아름다운 건 
그대가 머문 흔적들 때문에 아마


슬픈 오늘이 같은 하늘아래

그대와 내가


함께 서있는 마지막날인걸...


그대 아시나요.

 


sandiego






Richard Clayderman




조성모




감성 가요 카테고리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