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크로스포인트 교회
  • 샘이 깊은 우물 (ecrosspoint)

사울이라는 청년이 (행 7:54-60)
12/08/2019 17:12 댓글(0)   |  추천(1)

2019년 12월 8일, 바울과의 항해 (18)

사울이라는 청년이 (행 7:54-60)


54. 그들이 이 말을 듣고 마음에 찔려 그를 향하여 이를 갈거늘
55. 스데반이 성령 충만하여 하늘을 우러러 주목하여 하나님의 영광과 및 예수께서 하나님 우편에 서신 것을 보고
56.  말하되 보라 하늘이 열리고 인자가 하나님 우편에 서신 것을 보노라 한대
57.  그들이 큰 소리를 지르며 귀를 막고 일제히 그에게 달려들어
58.  성 밖으로 내치고 돌로 칠새 증인들이 옷을 벗어 사울이라 하는 청년의 발 앞에 두니라
59.  그들이 돌로 스데반을 치니 스데반이 부르짖어 이르되 주 예수여 내 영혼을 받으시옵소서 하고
60.  무릎을 꿇고 크게 불러 이르되 주여 이 죄를 그들에게 돌리지 마옵소서 이 말을 하고 자니라

주일 설교 카테고리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