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길에서 길을 묻다
  • 바람이 되어 (away)

세상에서 가장 슬픈 사진
05/07/2019 06:05 댓글(0)   |  추천(24)



임신중 전쟁의 포화로 두팔을 잃은 엄마와 

출생(出生) 후 자라면서 엄마의 두팔이 되어 

엄마 입에 음식을 넣어주고 있는 아이 모습


출처/페이스북

世 上 이야기 카테고리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