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Camino32
  • 길삼이 (Camino32)

둘째 아들 집
02/10/2019 18:02 댓글(0)   |  추천(4)

이제 다음달 (3월) 이면 할아버지 가 됀다.

왠지..암튼 아들집에서 베이비 샤워 를했다.

아침에 그렇게 비가 오더니 약속시간 12시30분엔 활짝 개였다.


밖에다 이렇게 셋팅 했는데 비가 왔으면..???






간단했는데..아주 좋았다..

기본폴더 카테고리 다른 글